유머.명언.생활정보.생활의 지혜..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!

베스트유머 웃기는 택배 스토리 몇개

베스트유머 2019.02.15 05:17

1) 일본어 수업 듣는 학기여서 

전화 받을 때마다 첫 마디를 

“하지메마시테”라고 응대하였다. 




어느 날 전화가 왔길래, 

평상시처럼 


“하지메마시테∼”


라고 했는데,

근데 상대는 말을 안 하는 것이었다. 








그래서 다시 한번 


“하지메마시테..” 


라고 말하니까 

그 사람이 대답했다.



“태, 태, 택배데스.” 



(ㅋㅋ.. 학창시절 일본어 실력 순간적으로 혼신의 힘을 기울여 짜내신 모습이군요~)








2) 택배 받는 날 집에 아무도 없게 되어서 택배 아저씨한테 택배 물건 창문으로 넣어 달라고 주문했는데 



나중에 인터넷으로 조회해 보니까.. 

‘수령인 : 창문님’ 




(윈도우즈2000 이라고 안써논 게 그나마 다행이어요~)








3) 택배가 하도 안와서 

‘몇 시쯤 물건 받을 수 있을까요’

라고 문자를 보냈더니 바로 답장이 도착했다.

‘현관문 앞에 숨겨 놨으니까 찾아보세요. ㅋㅋㅋ’



(택배 아저씨의 오버~)









4) 어떤 분이 택배가 하도 안 오기에 배송 추적해봤더니 ‘장독대 中’ 이라고 돼 있었다. 

이게 뭔가 하고 기다렸는데 

계속 안 와서 택배회사에 전화했더니 담과 같이 대답이 돌아왔다.

“아, 그거요. 고객님 댁에 장독대 세 개 있으시죠? 거기 중간 장독대에 넣어 놨다고 하시는데요.” 








5) 택배 아저씨가 전화를 해서는, 



“집에 계세요? 그럼 엘리베이터까지만 나와 주시면 안 될까요?”

이러길래 


부지런히 엘리베이터로 나갔더니 

택배물 혼자 엘리베이터 타고 올라오는 중였다.

아니 이 싸람이~~ -.-" "



(중간층에서 누가 슬쩍 하면 어쩔려구~)







6) 내 이름이 은주라서 받는 사람 이름란에 [주] 라고 써놨는데..


어느날 택배 아저씨가 사무실 입구에서 외치는 것이었다.



“주님 계세요? 주님!”



후다닥 택배 받으러 뛰어나가는 데


과장님이 뒤에서 큰 소리로 웃으며 말하는 것이었다.


“저 분,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가 보네요. 

저 분 은혜 마니 받으시겠어요~” 


라고.



(으ㅎㅎ.. 

은혜 충만한 시간 

되시기 바랍니다~~)



본문 내용에 소정의 수수료를 받는 조건의 링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.

추천검색어 : 유머 영어유머 골프유머 사오정 퀴즈 엽기




맨위로 ††



Posted by 유머조아